home 뉴스룸

뉴스

뉴스

국가대표팀 수석코치에 정해성 선임

작성일 2017.04.18

조회수 7366
대한축구협회는 오늘(18일) 국가대표팀 수석 코치에 정해성(59) 씨를 선임했다.

정해성 코치는 서울중앙고와 고려대, 럭키금성에서 선수생활을 했으며, 국가대표팀 코치와 전남 드래곤즈 감독을 역임했다. 특히 히딩크 감독 시절 코치로 2002 월드컵 4강 위업 달성에 기여했고, 2010 남아공 월드컵에서는 허정무 감독을 보좌하며 16강 진출을 이뤄냈다. 계약 기간은 18일부터 2018년 러시아 월드컵 본선까지다.

대한축구협회 기술위원회는 이달초 대표팀내 수석코치 역할을 할 수 있는 경험 있는 국내 지도자의 보강이 필요하다는데 의견을 모으고 후보를 물색해 왔다. 이후 대표팀 코치로서 오랜 연륜과 함께 주요 대회에서 성과를 거둔 정해성 코치를 적임자로 판단했으며, 최근 정 코치와 슈틸리케 감독의 동의를 얻어 계약에 이르게 됐다.

정해성 신임 수석코치는 “한국축구를 사랑하는 국민들의 걱정과 질책을 잘 알고 있다”면서 “내 자신부터 사명감을 가지고 헌신적으로 팀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FA뉴스팀
사진=대한축구협회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